HOME 오피니언 인물
(인사말씀) 전 거제시장 변광용
거제매일뉴스 | 승인 2023.01.19 13:55

존경하고 사랑하는 거제시민 여러분 반갑습니다.

언제나 추억과 따뜻함을 주는 민족 고유의 큰 명절인 설날을 맞았습니다.

가족, 친지, 벗들과 함께하는 정겹고 행복한 설 명절 연휴 건강하게 잘 보내시기를 진심으로 기원드립니다.

명절 연휴에도 본연의 임무에 임하시는 국군 장병과 경찰, 소방관 여러분, 그리고 산업현장을 지키는 노동자 여러분께도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따뜻한 설 명절 연휴임에도 민생경제의 어려움에 마냥 즐겁지만은 않으실 것 같아 마음이 무겁습니다.

힘이 나고 흥이 나야 하는데 팍팍한 우리들 삶이 좀처럼 나아지고 여유롭지 못한 현실 때문입니다.

정치가 어렵고 힘든 부분을 어루만져서 시민 여러분께 힘과 희망이 되어야 하는데 현 정부의 민생, 경제, 외교, 안보 정책 등은 더 깊은 한숨을 나오게 하고 있습니다.

우리 거제는 위기와 함께 동시에 재도약의 기회를 맞고 있습니다.

저와 민주당은 KTX 남부내륙철도, 가덕신공항, 한·아세안 국가정원 건설 등 민선 7기에서 확정되고 추진되어 온 대형 국책 사업들을 차질 없이 성공적으로 완성하고, 노동자 임금 인상과 협력사 단가 현실화, 처우개선이 되어 조선업이 재도약 할 수 있도록 적극 나서겠습니다.

거제의 재도약, 민생경제와 지역 경제의 활성화, 따뜻하고 행복한 거제로 나아가고 시민 여러분께 힘과 희망이 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건강하고 희망 가득한 설 명절 연휴 보내시고, 2023년 올 한 해도 하시는 일 모두가 잘되시며 여러분 모두에게 건강과 행복이 깃드시길 진심으로 기원드립니다.

계묘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시민 여러분과 늘 함께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사랑합니다.

2022. 1. 18

전 거제시장 변광용 올림

거제매일뉴스  webmaster@gjmaeil.com

<저작권자 © 거제매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매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거제시 거제중앙로 1817번지 5층(고현동, 운정빌딩)  |  대표전화 : 055)633-2407  |  팩스 : 055)633-2408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 2015년 7월 9일  |  발행년월일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9
발행인·편집인 : 조용원  |  E-mail : yonhap9482@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용원
Copyright © 2023 거제매일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