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뉴스홈 종합
변광용 위원장, 윤석열 정부 대일 굴욕외교 규탄 기자회견 참석
거제매일뉴스 | 승인 2023.03.17 10:57

더불어민주당 변광용 거제지역위원장이 15일 경남도청 앞에서 열린 ‘윤석열 정부 대일 굴욕외교 규탄 기자회견’에 참석해 대일 굴욕외교 규탄과 강제동원 셀프 배상안 철회를 강력 촉구했다.

민주당 경남도당은 “윤석열 정부가 일제 강제동원 피해자 셀프 배상을 발표하자 일본은 기다렸다는 듯 ‘강제동원은 없었다’고 공식화했고, 윤 정부의 굴종외교에 국민은 모욕을 넘어 치욕을 삼키고 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또 윤석열 정부가 말하는 자국의 이익은 어느 나라인지 반문하며 “국민은 윤석열 정부가 이번 방일에서 일본에게 무엇을 더 내줄지 걱정”이라면서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방류에 대응도 하지 못하고 독도 입도지원센터 건립 예산도 전액 불용 처리했다. 국민은 이러다 독도마저 일본에 내주는 것 아닌가라는 탄식이 나오고 있다”라고 성토했다.

이어 “강제동원 당사자조차 거부하는 배상안을 누구를 위해 밀어붙이는 것인가. 일본 입맛에 맞추는 것이 대한민국 대통령의 일이냐”라면서 “아픔을 묵살하고 국민의 자존심을 판 굴욕적 배상안을 대승적 결단이라 포장해도 굴종외교라는 사실은 숨길 수 없다”라며 강제동원 제3자 배상안 철회를 강력 촉구했다.

변광용 위원장은 “할 말은 하고 따질 것은 따지면서 우리의 역사와 자존, 국익을 먼저 생각하고 지키는 것이 외교다”라면서 “역사와 정의를 부정하는 윤석열 대통령의 대일 굴욕외교는 매국적 역사 배반이자 대한민국사에 기록될 최악의 역사적 과오로 국민들의 분노가 윤석열 정권을 집어삼킬 수 있음을 엄중 경고한다”고 밝혔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거제지역위원회는 윤석열 대통령의 방일 기간인 15일부터 17일까지 거제 관내 주요 지점에서 윤석열 정권의 대일 굴욕외교를 규탄하는 릴레이 1인 피켓팅을 진행할 예정이다.

 

 

거제매일뉴스  webmaster@gjmaeil.com

<저작권자 © 거제매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거제매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경남 거제시 거제중앙로 1817번지 5층(고현동, 운정빌딩)  |  대표전화 : 055)633-2407  |  팩스 : 055)633-2408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년월일 : 2015년 7월 9일  |  발행년월일 : 2015년 7월 15일  |  등록번호 : 경남 아 02319
발행인·편집인 : 조용원  |  E-mail : yonhap9482@naver.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용원
Copyright © 2023 거제매일뉴스.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